서울 남대문

서울 남대문

Supreme box maker
숭례문(崇禮門)은 조선시대 서울을 둘러쌌던 성곽의 정문이다. 흔히 남대문(南大門)이라고도 부른다. 보통 남대문이 일제 강점기 시절에 일본이 붙인 명칭으로 알려져 있으나, 이 이름은 숭례문이 만들 때 부터 불린 이름이다. 1396년(태조 5년)에 창건되었다.[2] 1447년(세종 29년)과
Default Title